Select the Muslim people

이슬람을 선택한 여성들 Shariffa Carlo

Author
kislam0
Date
2019-07-02 08:28
Views
145

이슬람을 선택한 여성들

Shariffa Carlo

제가 이슬람에 어떻게 돌아 왔는지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저는 계획을 세웠고, 저의

그룹은 계획을 세웠고,  하나님은 계획을 세웠습니다. 그리고 하나님은 최고의 설계

자입니다.

제가 십대였을 때,  저는 매우 불길한 의제를 가잔 사람들의 그룹에 관심을 갖게 되

었습니다. 그들은 정부 위치에서 일하지만 특별한 의제를 가지고 있는 이슬람을 파

괴하려는 느슨한 조합이었습니다. 제가 알고 있는 것은 정부단체가 아닙니다. 그들

은 단순히 그들의 대의를 이루기 위해 미국정부에서 그들의 직위를 사용합니다.

이 그룹의 한 일원은 저에게 접근했습니다. 왜냐하면 저는 여성의 권리 옹호자이며

분명하고,  동기 부여가 있고,  아주 많은 것을 보았기 때문입니다.  그는 제가 중동

지역을 중점으로 국제 관계를 공부하면 이집트에 있는 미국 대산관에서 일할 수 있

는 것을 보증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제가 그곳에서  저의 지위를 이용하여

이슬람교 여성들과 이야기하고  신생아 여성의 권리 운동을  장려하도록 그곳에 가

기를 원했습니다.

저는 이것이 좋은 생각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저는 TV에서 이슬람 여성들을 본 적이

있습니다.  저는 그들이 가난하고  억압받는 집단이라는 것을  알고 있었고, 그들을

20세기의 자유의 빛으로 인도하고 싶었습니다.

이런 의도로 저는 대학에 가서 교육을 시작했습니다. 저는 꾸란 하디스와 이슬람 역

사를 공부했습니다.  저는 또한 이 정보를  사용할 수 있는 방법을  연구 하였습니다.

저는 제가 말하고 싶은 것을 말하기 위해 단어를 왜곡하는 방법을 배웠습니다. 그것

은 귀중한 도구였습니다.  그러나 일단 배움을 시작하면서 저는 이 메시지에 흥미를

갖기 시작했습니다. 일라가 있었습니다. 큰 무서움을 느끼기 시작했습니다.

그래서 이 영향을 상쇄하기 위해 저는 기독교의 수업을 듣기 시작했습니다. 저는 이

교수가 좋은 평판을 얻고 있었고, 하버드 대학애서  신학 박사학위를 받았기 때문에

이 교수와 함께 수업을 듣기로 했습니다. 저는 제가 잘 하고 있다고 느꼈습니다.

하지만 제가 생각했던  이유 때문에 그런 것은 아니었습니다.  이 교수는 유니타리아

기독교인이었습니다. 그는 예수의 삼위일체나 신성을 믿지 않았습니다. 그는 예수가

예언자라고 믿고 있었습니다.

그는 그리스어, 히브리어,  아람어로 된 성경을 발췌하여 이것을 증명하고 그들이 어

디에서 바뀌었는지를 보여주기 시작했습니다. 이렇게 하면서 그는 이러한 변화를 형

성하고 따르는 역사적 시건들을 보여주었습니다.

이 수업을 마칠 무렵에는 제 종교관은 파괴되었지만, 저는 여전히 이슬람교를 받아들

일 준비가 되어 있지 않았습니다.  시간이 흐르면서, 저는 저 자신을 위해,  그리고 제

미래의 직업을 위해 계속해서 공부했습니다.  이것은 약 3년이 걸렸습니다. 이 때, 저

는 무슬림들에게  그들의 믿음에 대해 질문하였습니다.  제가 질문한 사람들 중 한 명

은 무슬림 형제였습니다.

알함두릴라.  그는 종교에 관한 저의 관심을 보았고,  이슬람에 관하여 저에게 교육시

키기 위해서 개인적인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하나님의 그의 보상을 증가시키길, 그는

기회가 있을 때마다 저에게 지도를 해주곤 했습니다.

어느 날, 이 남자가 저에게 연락했고, 그는 마을을 방문했던 한 무리의 무슬림들에 대

해서 말해주었습니다.  그는 제가 그들을 만나기를 원했고 저는 그것에 동의했습니다.

저는 저녁 기도시간 후에 그들을 만나로 갔습니다.  저는 20명의 남자들이  있는 방으

로 안내되었습니다. 그들은 모두 제가 앉을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 주었고, 저는 파키

스탄의 나이든 신사와 마주하게 되었습니다.

마샬라, 이 형제는 기독교 문제에 대해 매우 박식한 사람이었습니다.  그와 저는 아침

까지 성경과 꾸란의 다양한 부분을 의논하고 논의했습니다.

이 시점에서 제가 이미 알고 있는 것을 이 현명한 사람의 말을 듣고 난 후, 제가 기독

교에서 들었던 수업을 바탕으로  그는 다른 어떤 개인도 해보지 못한  일을 했습니다.

그는 저를 이슬람으로 초대했습니다.

제가 찾고 연구해 온 3년 동안 아무도 저를 초대하지 않았습니다. 저는 배우고, 논쟁

하고, 모욕까지 당했지만, 초대받은 적은 없었습니다.  하나님께서 우리 모두를 인도

하시길, 그래서 그가 저를 초대했을 때,  그것은 분명했습니다.  지금이 바로 그 때라

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저는 그것이  진실이라는  것을 알고 있었고,  결정을 내려야

했습니다.

알함두릴라, 하나님께서 제 마음을 열었고, 저는 "네, 저는 무슬림이 되고 싶습니다."

라고 말했습니다. 그것으로, 그 남자는 영어와 아랍어로 저를 샤하다로 인도하였습니

다. 하나님께 맹세하건데,  제가 샤하다를 했을 때,  가장 이상한 느낌을  받았습니다.

마치 거대한 무게감이 방금 가슴에서 풀린 것 같은 기분이었습니다.  저는 생전 처음

으로 숨을 몰아쉬는 것처럼 숨을 헐떡거렸습니다.

알함두릴라, 하나님께서는 저에게 새로운 삶-깨끗한  이력-을 천국에 대한 기회를 주

셨고, 저는 남은 나날을 무슬림으로서 살고 죽기를 기도합니다. 아민.